기사 메일전송
달성 배씨 문중 이유 있는 반야산 산책로 페쇄 . 시민들 짜증
  • 편집국
  • 등록 2023-11-15 13:50:15
  • 수정 2023-11-17 11:49:01

기사수정
  • 시장 보좌하는 부시장 업무 총괄 국장단에 비난 쇄도,, 산림부서 탁상행정 무능 지적도


논산 중심 도심지역에 거주하는 시민들이 즐겨 찾는 반야산 주 출입로가 봉쇄됐다. 한 달째 접어든다.


영문을 모르는 시민들 사이에서는 볼멘소리가 터져 나온다. 혹자는 달성 배씨 문중의 처사에 서운함을 토로하는이도 있고 더러는 논산시 행정의 경직성에 문제가 있다고 말한다.


약 3만여평에 달하는 달성 배씨 문중 소유의 산림지역은 일찌감치 산림공원 녹지지역으로 묶여 각종 개발 행위를 하지 못한채 오랜세월 산을 즐겨찾는이들로부터 시달려 왔다.


엄연히 반야산 곳곳에서 생산되는 산림 부산물들이 달성배씨 문중 소유임에도 무단히 절취당하 거나 일정부분 환경이 훼손되는 피해도 적지않았다.


그럼에도 달성 배씨 문중은 시민공익을 위한 큰 명분을 이해하고 갖가지 피해를 감수해 오던 중 얼마전 문중 윗대 조상들의 위패를 모시고 춘추 행사를 지내오는 문중사당 "계령재 "가 지은지 오래돼서 낡고 노후하자 이를 재건축하겠다는 입장을 정하고 논산시에 허가를 구했으나 논산시로부터 산림 공원 지역이어서 건축허가가 불가하다는 통보를 받자 격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달성배씨 직제학파 문중에서는 긴급 회의를 열어 논산시가 어느 개인의 이익 창출을 위한 것도 아니고 낡은 문중사당의 건축을 허용하지않는 논산시에 대한 서운함을 산책로 봉쇄를 통해 항의하기에 이르른 것이다.


지난 한달동안 반야산 주 출입로대신 개구멍 등 통해 산책로를 넘나드는 시민들 사이에서는 당초에는 달성 배씨 문중에 서운함을 표시하기도 했으나 출입로 봉쇄의 이유가 논산시의 경직성에서 비롯됐다는 사실 들이 알려지자 시장을 보좌하는 부시장이나 유관부서업무를 통괄하는 해당 국장단에 대한 성토 분위기가 짙어지고 있다.


한편 시민사회에서 논산시나 달성 배씨 문중 등을 싸잡아 바난하는 여론이 높아지자 백성현 시장은 담당 부서장들로 하여금 문제 해결을 위한 법률적인 검토를 긴급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고 다음 주 중 달성 배씨 문중과 면담을 통해 모종의 해법을 제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취재에 나선 김용훈 굿모닝논산 대표는 이런 문제들에 대해서 시장이 직접 나서서 주민들과 대좌해야 하는 것 자체가 바람직한 일은 아닌 걸로 본다며 이런 작고 큰 민원을 잘 보듬어 해결하라고 부시장도 있고 국장도 있는 것 아니냐면서 주어진 직임을 다하지 못하는 예스맨 이라면 그 직에 붙어 있는 것 자체가 시민을 우습게 아는 일일 것이라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국민의힘 최호상 전 당협위원장 22대 총선 예비후보 사퇴 " 先黨後私" 명분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총선의  " 다크호스"로 주목을 받던  최호상[66]  국민의힘 "논,계.금 지역구  전 당협위원장이  지난 2월 8일  예비후보를 사퇴한 것으로  알려졌다. 논산시  중심 도심지역인  반월동  출신으로  몸을 일으켜  벤쳐기업 대표로  충청남도 기업인협회장직...
  2. 국민의힘 김장수 &박성규 ,피말리는 공천戰..막상 막하 ,예측불허 혼전[混戰] 관측 집권당인  국민의힘이 오는  4월 10일 실시하는  22대 총선 논,계,금  지역구에 내보낼  공천자 결정을 위한  김장수 ,박성규  두 예비후보간  여론조사 경선을  2월 28일  29일  이틀동안[오전 10시부터 -22시]  실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국민의힘  공관위가  배포한    여론조사 경...
  3. 국힘 22대 총선 논,계,금 후보 김장수 & 박성규 경선으로 압축 국민의힘  공관위가  22대 총선  논산,계룡,금산 지역구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이인제 .박우석  박찬주  박우석  등  아홉명의  예비후보 중  4성장군 출신의  박성규[72]  예비후보와  대통령비서실 선임 행정관을 역임한  김장수[57]  예비후보 두사람의  경선  지역으로 공식 발...
  4. 한전 논산지사 신 사옥 지으면서 출입구 인도 파훼.[破毁] "턱"높여 장애우 노약자 불편 공기업인  한국전력  논산시지사가  논산시 취암동에  새 사옥을  건립,  지난해  말  입주했다.  한전 논산시지사는  사옥으로  들어가는 출입로를  조성을 위해  도로변의  인도를  파훼 하면서  전동차 및  유모차를  이용하는  사회적  약자들의  편리를 ...
  5. 기자에게 설 선물 돌린 예비후보 , 선관위 사실관계 파악 중 ...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총선 출마를 위해  논산시 선관위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한 국민의힘  소속 예비후보측이  해당지역  복수의 기자들에게  과일[배] 박스를  선물 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선관위가  사실관계  확인에  나선것으로 알려져  파문이  인다. 선...
  6. 청정 양촌 임화리 " 코리아 디펜스 인더스트리 "는 화약공장 ? 주민들 반발 강도 쎄진다. 허위와 불법, 졸속과 기만으로 가득찬 환경영향평가서(초안)에 기초한 설명회를 단호히 거부한다!논산시가 2월  22일 오후 2시 논산시 양촌면사무소  2층회의실에서  양촌면 임화리  일원에 조성하는  [주]코리아 디펜스 인더스트리  관련 주민공람 및  설명회 개최  자체를  원천무효라며  저지하려는 ...
  7. 국힘 ' 컷 오프" 예비후보들 21일 국회 소통관서 기자회견 ,중앙당에 재심 요구 할듯 집권당인  국민의힘  공관위가 22대  총선  공천과  관련  논산,계룡 ,금산 지역구를    박성규  예비역 대장과  김장수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두사람의  경선  지역구로  발표함에  따라  컷오프당한  박우석  전 당협위원장  등  예비후보들이  21일&nb...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