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명품예감 , 논산 기업은행골목 " 오이도 칼국수집"
  • 편집국
  • 등록 2021-06-13 11:44:17
  • 수정 2021-06-16 16:59:08

기사수정
  • 바지락 칼국수에 열무비빔 밥은 무료제공 , 돈육 수육 두부 두루치기도 일품


거리마다 늘비하다, 그러나 매일맞는 점심시간이면 너나 할것 없이 오늘은 무얼먹지? 하는 행복한 고민에 빠진다.


논산시 취암동 기업은행 골목 옛 시절 "오사까 일식집" 이 성업을 누리던 그자리에 지난해 12월 문을 연 오이도 칼국수집 ,,,


개업한지 반년 남짓이지만 점심시간이면 "오이도 " 만의 특이한 맛을 찾는 단곡고객들로 북적인다.


오이도 칼국수집이 내놓는 메뉴라야 오이도 칼국수 ,바자락 칼국수 , 돼지고기 수육 , 콩국수 ,너댓가지에 불과하지만 한번 오이도를 다년간 고객들은 거대분 단골고객이 될 만큼 오이도 만의 아주 특별한 맛에 빠져 버린다,


그중에서도 단연 일품인 " 바지락 칼국수 " 를 주문하면 칼국수가 화로에서 익어가는 동안 찰보리쌀밥 한그릇과 열무김치가 버무려진 보리밥이 제공돼 식욕을 돋군다.


그사이 다 익혀진 쫄깃한 칼국수를 건져 먹다보면 함께 끓여진 제법 넉넉한 양의 바지락을 까먹는 재미도 제법이다. 점심 한끼 치고는 칼국수 한그릇 이상의 알뜰한 점심상이어서 식당을 나서는 고객들의 표정에서 빙그레한 웃음이 감돈다.


더러 칼국수와 함께 반주한잔 곁들이려는 고객들이 주문하는 돼지고기 수육도 맛깔스러운데다 두부 두루치기는 일품 요리에 다름 아니라는 평가도 나온다.


식당과 인근한 곳에 직장이 있다는 한 회사원은 오이도 칼국수집이 들어선 이후 점심에 무얼 먹을까하는 고민이 사라졌다며 가까운 곳에 이런 좋은 식당이 있다는게 행복하다고도 했다.


식당에서 친구들과 같이 점심을 해결하기 위해 오이도 칼국수 집을 찾았다는 주부 윤모 씨는 친구들과 칼국수 한그릇에 수육 한접시 대접 했을 뿐인데 이구동성으로 귀빈으로 대접 받은 느낌이 었다는 반응이었다며 오이도 칼국수집이 " 맛과 멋이 함께 어우러진 " 괜찬은 식당이라고 칭찬을 아까지 않았다.


한편 식당을 대표하는 송호선 사장은 처음 논산에 와서 칼국수집을 열때 사람들의 눈에 잘 띄지않는 으슥한 뒷골목길이어서 걱정이 많았지만 경기도 오이도식 칼국수 조리방법에 수육 , 두부두루치기도 나름의 정성을 기울이다보니 아껴주시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시민들에게 감사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아담한 실내 입식 좌석에 청결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오이도 칼국수 집 , 이만한 맛과 멋이라면 논산 명품식당으로 자라매김 할 것이 확실해 보인다. 오이도 칼국수 화이팅 !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국민의힘 최호상 전 당협위원장 22대 총선 예비후보 사퇴 " 先黨後私" 명분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총선의  " 다크호스"로 주목을 받던  최호상[66]  국민의힘 "논,계.금 지역구  전 당협위원장이  지난 2월 8일  예비후보를 사퇴한 것으로  알려졌다. 논산시  중심 도심지역인  반월동  출신으로  몸을 일으켜  벤쳐기업 대표로  충청남도 기업인협회장직...
  2. 국민의힘 김장수 &박성규 ,피말리는 공천戰..막상 막하 ,예측불허 혼전[混戰] 관측 집권당인  국민의힘이 오는  4월 10일 실시하는  22대 총선 논,계,금  지역구에 내보낼  공천자 결정을 위한  김장수 ,박성규  두 예비후보간  여론조사 경선을  2월 28일  29일  이틀동안[오전 10시부터 -22시]  실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국민의힘  공관위가  배포한    여론조사 경...
  3. 국힘 22대 총선 논,계,금 후보 김장수 & 박성규 경선으로 압축 국민의힘  공관위가  22대 총선  논산,계룡,금산 지역구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이인제 .박우석  박찬주  박우석  등  아홉명의  예비후보 중  4성장군 출신의  박성규[72]  예비후보와  대통령비서실 선임 행정관을 역임한  김장수[57]  예비후보 두사람의  경선  지역으로 공식 발...
  4. 한전 논산지사 신 사옥 지으면서 출입구 인도 파훼.[破毁] "턱"높여 장애우 노약자 불편 공기업인  한국전력  논산시지사가  논산시 취암동에  새 사옥을  건립,  지난해  말  입주했다.  한전 논산시지사는  사옥으로  들어가는 출입로를  조성을 위해  도로변의  인도를  파훼 하면서  전동차 및  유모차를  이용하는  사회적  약자들의  편리를 ...
  5. 기자에게 설 선물 돌린 예비후보 , 선관위 사실관계 파악 중 ...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총선 출마를 위해  논산시 선관위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한 국민의힘  소속 예비후보측이  해당지역  복수의 기자들에게  과일[배] 박스를  선물 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선관위가  사실관계  확인에  나선것으로 알려져  파문이  인다. 선...
  6. 청정 양촌 임화리 " 코리아 디펜스 인더스트리 "는 화약공장 ? 주민들 반발 강도 쎄진다. 허위와 불법, 졸속과 기만으로 가득찬 환경영향평가서(초안)에 기초한 설명회를 단호히 거부한다!논산시가 2월  22일 오후 2시 논산시 양촌면사무소  2층회의실에서  양촌면 임화리  일원에 조성하는  [주]코리아 디펜스 인더스트리  관련 주민공람 및  설명회 개최  자체를  원천무효라며  저지하려는 ...
  7. 국힘 ' 컷 오프" 예비후보들 21일 국회 소통관서 기자회견 ,중앙당에 재심 요구 할듯 집권당인  국민의힘  공관위가 22대  총선  공천과  관련  논산,계룡 ,금산 지역구를    박성규  예비역 대장과  김장수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두사람의  경선  지역구로  발표함에  따라  컷오프당한  박우석  전 당협위원장  등  예비후보들이  21일&nb...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