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논산 춘유 [論山 春遊 ] 세계문화유산 연산 돈암서원에 가면 사람의 길이 보인다.
  • 편집국
  • 등록 2024-03-31 22:13:30
  • 수정 2024-04-02 13:02:59

기사수정
  • 지부해함 [地負海涵. ]박문약례 [朴文約禮] 서일화풍 [瑞日和豊] 땅이 천하를 짊어지고 바다가 만천을 수용하듯 포용성을 기르고 학문을 깊고 넓게 배워 예를 실천하고 햇살처럼 따뜻한…

 

 설레는 봄이다. 겨우내  잔뜩 움추렸던  대지가  큰 기지개를  켜고 나니   초록의  새순들이 돋아나고  화사무비의  꽃들이   피어난다. 아니  벌써 화사한  목련들은  슬몃 몸져  누워 순환의  굴레를   탄[嘆] 한다.


 마치   서버이벌 게임을  연상케 하는  총선거도  며칠뒤면  승자와 패자가  갈리고  저자거리에  높이 울려퍼지던  그  저주의   언어들도  자취를  감출 터이다.


 그 때가  되면   이 아름다운 산하는   그야말로  꽃 천지   청춘의   새날을 노래 할게다.


그날이 오면   그날이 오면   날마다   가슴에  품고 뇌리에   똬리 틀고   기억을  일깨우게 하는  돈암서원   화담의  담벼락에  새겨진    열두글자  가르침을  주얼대며   돈암서원  뜨락을  거닐고 싶다. 꼭 ,,,,.


 조선조   조선성리학을  사람의  길을 밝히는  예학으로  제정립 했대서   예학의  종장으로  우리 추앙하는   사계 선생의   인품을  가리키는   말씀이라는  이야기도  전해져 오기는 하지만   어쨋든 좋다.


 지부해함  박문약례  서일화풍 [地負海涵. 朴文約禮 ,瑞日和風]


  "땅이  만물을  짊어지듯   바다가   만갈래 강물을 포용하듯   포용하는  마음을 기르고   넓고   깊게 배워   예를 실천하고   햇살처럼  따사로운 품성을  함양하여라  "


   돈암서원  김선의  원장께서   보내주신   목판의  서각에 새겨진   사계 선생의  이 큰 가르침에 비견할    어떤  오묘한   내용이  있을까 싶을 만큼  모든 날들의   큰   깨우침이고   가르침임에랴  ... 그 위대한   선현의    족적을   그 뜨락  아주 가까이서   노닐어  가슴에   거듭   새겨  되뇌일 수  있음은   논산사람으로서의  큰 긍지이고   자부심이다.


 사람들아... 사람들아 ...  논산에   살거나  머물거나   바람처럼  스치거나  ... 한번 쯤   이찬란한   봄  돈암서원   충례사 담장  뜨락을  거닐며  위대하고   넉넉한   논산인들의   기상을  되새겨  보지 않겠는가?



소년이로학난성, 일촌광음 불가경  미각지당 춘초몽   계전오엽이추성 [少年易老學難成. 一寸光陰不可輕  未覺池塘春草夢 階前梧葉已秋聲]


문득  스승  주자 [朱子]의  가르침  권학문[勸學文]한 구절이   봄 뜨락 꽃숲에  어른거린다. 


 소년은 늙기 쉽고   학문은 이루기 어려우니  일촌의 짧은 시간인들   어찌 허비할손가  ? 연못가의  봄풀은  아직도  봄꿈 속이건만   섬돌가의   오동잎은  벌써 가을을   알리는 구나


 논산시의회  의장   서    원 

 

 돈암서원 의  숭례사 ,사계김장생  선생을 주벽으로   그아드님  김집 선생,동춘당 송준길  우암 송시열   네분 선생의  위패를  모시고  매년  봄과 가을  춘추향사를  지내고  있다.

숭례사  담벼락의  우측  벽면 중앙에  전서체로   지부해함 [地負海涵]네글자 가 새겨져 있다.   


숭례사   출입문   양옆에  붉은 글씨의  전서체로   박문약례[朴文約禮]  네글자가  새겨져 있다.

 담벼락   맨 좌측  담벼락에  서일화풍[瑞日和風] 네글자가  새겨져 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더민주당 논산 시의회 9대 의회 후반기 의장 후보 조배식 의원 내정 더불어민주당  논,계,금  당협은 15일  저녁  7인의  당 소속  시의회 의원[ 서원, 서승필 ,조용훈.윤금숙 ,민병춘 ,김종욱 조배식 ]을 긴급 소집  오는 28일로 예정된  논산시의회  후반기  의장  내천자로  재선의원인  조배식 [광석]  의원을  결정  한것으로  알려졌다.  더...
  2. 논산시의회 9대 후반기 의장 놓고 민주당 민병춘 .조배식 ,조용훈 3파전 ,, 국힘 이상구 표 계산 중 " 오는  6월 28일 실시하는  논산시의회  9대  후반기  의장 선출을  둘러싸고    다수당인  민주당  내 후보단일화를  위한  물밑 작업이  치열하다. 9대 의회  후반기  의장 출마를  선언한  민병춘  조배식 조용훈  세의원이    15일로 예정된    단일 후보  ...
  3. 전철수 전 취암동장 논산농협 사외이사 당선 , 대의원 선거인 85% 지지 얻어 눈길 지난  6월  10일 실시한 논산농업협동조합  임원 선거에서  윤판수 현 조합장이  추천한  전철수[63] 전 취암동장이  대의원 105명이  참여한 신임 투표에서  선거인의  85%에  달하는 87표 를 얻어 논산농협 사외이사로 당선 되는  영광을 안았다. 논산시 내동  [먹골]  출신으로  청빈한&nbs...
  4. 꽃다발 받은 손흥민 꽃다발 받은 손흥민 (영종도=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축구 대표팀 손흥민이 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입국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손흥민은 전날 싱가포르와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5차전에서 두골을 기록했다. 2024.6.7 superdoo82@yna.co.kr(끝)
  5. 기자수첩 ]논산시 추락하는덴 날개가 있었다. 시장[市長]과 선량[選良]의 불화 끝내야 한다 . 제22대 총선이 끝났다, 원구성도  끝났다, 각 지역에서  선출된  국회의원들은  소속한 정당의  같고 다름과는 상관없이  지역구 안의  지방자치단체장들과  머리를 맞대고  출신지역구의 내년도  사업예산 확보를 위해  사활을 건  로비전에  들어간지  오래다. 여늬  지역구  국...
  6. 반야산 산책로 폐가 정비 필요성 제기 . 녹지 무상개방 달성배씨 문중에 기림비 세우자 여론도 논산시민이  즐겨찾는  반야산  뒷편  산책로  한켠에  수십년째  방치되고  있는 달성배씨  문중 소유의    폐가를  철거  하고  임성규  전  전 시장 재임 중  논산시비를 들여  지은  장승조각장  용도의  가설 건축물도  정비해야한다는  여론이 ...
  7. 임연만 사무국장 올해 충남 장애인 체전 중위권 진입에 전력투구 [全力投球]! 지난  6월 1일자로 논산시  장애인체육회 [회장  백성현 논산시장 ]  사무국장으로  전격 발탁된  임연만  [66]사무국장 ,  더  젊었던  시절부터  활발한  체육분야  활동을 통해  체육행정 및  현장 분위기를  익혀온  터여서  두달 남짓  앞으로 다가온  충남도&nbs...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