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논산시, 시내버스 노선체계 개편… 오는 20일 전면 시행
  • 편집국
  • 등록 2023-11-14 10:53:25

기사수정
  • 시민 의견 최대로 반영… 노선 조정ㆍ시간 변경 통해 운행 효율성 향상 목표 -

논산시, 시내버스 노선체계 개편… 오는 20일 전면 시행

- 시민 의견 최대로 반영… 노선 조정ㆍ시간 변경 통해 운행 효율성 향상 목표 -


 논산시(시장 백성현)가 시민 편익 증진과 효율적인 대중교통망 조성을 위해 시내버스 노선체계를 개편하고 오는 20일 전면 시행한다.


 시는 그동안 접수된 시민들의 요구사항을 개편안에 최대한 반영하는 한편 버스회사 측 노사 협의 내용도 함께 고려해 시내버스 16개 노선ㆍ행복버스(DRT) 3권역에 대한 노선 신설 및 조정을 확정했다.


 주요 개편사항으로는 △대건중ㆍ고등학교 통학 편의를 높이는 809번 노선 신설 △논산여중 앞으로 집중된 노선 중 801-1, 802-1번이 논산여고 정문 앞으로 지나도록 변경 △세무서ㆍ대한노인회를 경유하는 803, 805번의 운행시간 조정 △403, 403-1번의 가야곡면 등리 경유 등이다.


 이외에도 광석면 사월3리 및 부적면 부인2리 노선이 연장되었고, 가야곡 방면 노선 일부가 국방대학교 부근까지 늘어났다. 또한 논산발 벌곡행 304번 버스의 첫차 시간 역시 6시 55분에서 6시 20분으로 조정된다(벌곡발 논산행 304번 버스의 출발시간도 7시 20분으로 변경). 


 한편, 행복버스(DRT)의 경우 연무 방면 1권역 첫차 시간이 10분 앞당겨졌으며, 7시 30분→7시 20분) 채운면 심암리까지 노선이 연장됐다. 강경 방면 2권역의 경우 성동면 월성2리까지로 노선이 연장됐으며, 취암ㆍ부창ㆍ은진 방면 3권역은 주민의견을 토대로 시간대가 일부 조정됐다. 노선 개편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논산시청 홈페이지 공지사항란 ‘시내버스 및 행복버스 노선 개편 안내’ 게시물을 참조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인구 고령화 흐름 속에 농촌지역 내 대중교통 서비스 수요는 증가하고 있으나 버스업체 경영 여건상 모든 수요를 감당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이러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 1년간 개편을 준비해왔고, 이를 위해 많은 주민들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민선 8기 공약과제 중 하나인 이용자 중심의 교통체계 재정비를 위해 큰 책임감을 갖고 개편안을 검토해왔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목소리가 실제 정책과 행정서비스에 담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대중교통 서비스의 질적향상을 위한 합리적 의견을 들려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국민의힘 최호상 전 당협위원장 22대 총선 예비후보 사퇴 " 先黨後私" 명분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총선의  " 다크호스"로 주목을 받던  최호상[66]  국민의힘 "논,계.금 지역구  전 당협위원장이  지난 2월 8일  예비후보를 사퇴한 것으로  알려졌다. 논산시  중심 도심지역인  반월동  출신으로  몸을 일으켜  벤쳐기업 대표로  충청남도 기업인협회장직...
  2. 국민의힘 김장수 &박성규 ,피말리는 공천戰..막상 막하 ,예측불허 혼전[混戰] 관측 집권당인  국민의힘이 오는  4월 10일 실시하는  22대 총선 논,계,금  지역구에 내보낼  공천자 결정을 위한  김장수 ,박성규  두 예비후보간  여론조사 경선을  2월 28일  29일  이틀동안[오전 10시부터 -22시]  실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국민의힘  공관위가  배포한    여론조사 경...
  3. 국힘 22대 총선 논,계,금 후보 김장수 & 박성규 경선으로 압축 국민의힘  공관위가  22대 총선  논산,계룡,금산 지역구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이인제 .박우석  박찬주  박우석  등  아홉명의  예비후보 중  4성장군 출신의  박성규[72]  예비후보와  대통령비서실 선임 행정관을 역임한  김장수[57]  예비후보 두사람의  경선  지역으로 공식 발...
  4. 한전 논산지사 신 사옥 지으면서 출입구 인도 파훼.[破毁] "턱"높여 장애우 노약자 불편 공기업인  한국전력  논산시지사가  논산시 취암동에  새 사옥을  건립,  지난해  말  입주했다.  한전 논산시지사는  사옥으로  들어가는 출입로를  조성을 위해  도로변의  인도를  파훼 하면서  전동차 및  유모차를  이용하는  사회적  약자들의  편리를 ...
  5. 기자에게 설 선물 돌린 예비후보 , 선관위 사실관계 파악 중 ...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총선 출마를 위해  논산시 선관위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한 국민의힘  소속 예비후보측이  해당지역  복수의 기자들에게  과일[배] 박스를  선물 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선관위가  사실관계  확인에  나선것으로 알려져  파문이  인다. 선...
  6. 청정 양촌 임화리 " 코리아 디펜스 인더스트리 "는 화약공장 ? 주민들 반발 강도 쎄진다. 허위와 불법, 졸속과 기만으로 가득찬 환경영향평가서(초안)에 기초한 설명회를 단호히 거부한다!논산시가 2월  22일 오후 2시 논산시 양촌면사무소  2층회의실에서  양촌면 임화리  일원에 조성하는  [주]코리아 디펜스 인더스트리  관련 주민공람 및  설명회 개최  자체를  원천무효라며  저지하려는 ...
  7. 국힘 ' 컷 오프" 예비후보들 21일 국회 소통관서 기자회견 ,중앙당에 재심 요구 할듯 집권당인  국민의힘  공관위가 22대  총선  공천과  관련  논산,계룡 ,금산 지역구를    박성규  예비역 대장과  김장수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두사람의  경선  지역구로  발표함에  따라  컷오프당한  박우석  전 당협위원장  등  예비후보들이  21일&nb...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