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백성현 논산시장 “시민친화적 축산업 위해 현대화 박차 가해야” - -광석 양돈단지 직접 찾아 축산농가 의견 청취 및 현대화 방안 논의-
  • 기사등록 2022-11-08 14:31:39
기사수정


백성현 논산시장 “시민친화적 축산업 위해 현대화 박차 가해야” 


-광석 양돈단지 직접 찾아 축산농가 의견 청취 및 현대화 방안 논의-


 백성현 논산시장이 지난 3일 광석양돈단지를 방문, 축산농가 대표들을 만나 ‘청정축산단지’ 조성에의 구체적 의견을 수렴했다. 이날 방문은 새로 조성된 양돈단지 정화방류시설을 시찰하는 동시에 양돈 단지 냄새에 관해 실효적 대책을 강구하고 현대화 방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하기 위해 이뤄졌다.


 광석양돈단지 영농조합법인의 김재수 대표 등 축산농가를 비롯해 논산시의회 홍태의 시의원, 이호철 축수산과장 이하 관계자, 백승희 광석면장 등이 현장 방문에 함께해 행정과 축산농가가 하나 된 시민친화적 축산 발전 방향을 찾는 데 머리를 맞댔다.



 이날 현장에서는 청정축산단지 조성 방안 논의, 축산악취개선사업을 통해 설치한 정화방류 역삼투압시설(R/O system) 시연 및 설명회의 시간이 이어졌다. 


 백 시장은 “시민사회, 환경과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축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현대적이며 과학적인 방안이 요구된다”며 지역 특성에 적합한 사례 연구와 실험 결과 등을 꼼꼼히 분석해달라 주문했다.



 이어 “시민 행복추구권에 반하는 분뇨시설의 냄새 문제는 지역 축산업의 진흥과 도시 환경 개선을 위해 조속히 해결해야 하는 과제인 만큼 현장의 지혜와 행정적 지원을 샅샅이 모아달라”며 대책 마련을 강력하게 당부했다.


 한편 논산시는 올해 광석양돈단지 관련, ‘악취 저감 시스템 지원’, ‘축산악취개선사업’ 등 국도비 사업 공모 유치를 통해 축산 관련 악취 저감은 물론 관내 축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gninews.com/news/view.php?idx=2558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상월면 주내 사거리 흉물 방치 폐가 마침내 철거
  •  기사 이미지 시민공원 족욕체험장 " 인기몰이" 시민들 반색
  •  기사 이미지 10월 12일 강경 젓갈축제 3일차 표정 [2]
한국농어촌공사 메인 왼쪽 6번째 배너…
양촌농협
민속주 왕주 메인 오른쪽 7번째 배너 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