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양촌 임화 KDI, 공장 옆에 본사 유치. 사원 아파트 ,기숙사 건립 용의는 없는가?
  • 편집국
  • 등록 2024-03-18 13:31:29
  • 수정 2024-03-19 09:36:07

기사수정
  • 지나치게 서두르다보니 절차적 정당성을 건너 뛰었다.
  • 지난 일년간 공사가 진척되었는데 이제와서 반대를 한다면 "짓던 공장을 원상복구하란 말인가?" 막연하게 반대 명분을 쌓기 위한 쇼를 하는 것은 아닌지? 외부세력 개입설까지 뒤숭숭하다.


KDi_폭탄제조공장 입주를 반대하는 인사들이 2월22일 양촌면사무소에서 개최된 [합동주민설명회]를 무산시키며 위세를 떨치더니 현수막 몇개 걸어놓고 휴전상태다.


비록 KDi공장이 국방산단과 별개라고 하더라도 큰틀에서 보면 국방산단의 시작점이라고 볼 수도 있다. 이번 진통을 교훈삼아 좀더 차분하고 조직화된 시스템으로 국방산단을 성공적으로 안착시키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글을 쓴다.


첫째는 작년 3월 기공식을 하여 공사가 상당히 진척되었는데 이제 와서 주민설명회를 한다는게 어색했다. 절차를 정상적으로 밟았다면 기공식 이전인 최소 재작년 12월에는 설명회를 했어야 했다. 지나치게 서두르다보니 절차적 정당성을 건너 뛰었다.


둘째는 비록 늦었지만 설명회를 한다면 착공이후 1년간 주민과 시민사회가 궁금해하고 듣고 싶어하는 내용이 무엇인지? 충분히 파악이 되었을 것이다.


거기에 맞는 원포인트 설명회를 대상자별로 개최하든가, 상대에 따라 마주 앉으면 될터인데, 봄철 파종할 시기에는 무엇하다가 준비가 덜된 상태에서 철지난 파종을 한다고 어설피 생각했다가 사달을 냈는지? 이렇게 서툴러서야 장차 100만평 국방산단을 어찌 감당이나 하겠는가?


셋째는 의회든 행정이든 책임지는 사람이 없다. 도의원할 당시 연무읍 봉동분교 태양광 발전기지에 대한 민원을 접수하고, <폐교 처분에 잘못된 절차와 행정을 지적하고 도청 출입기자들 모셔놓고 교육감과 도의원이 끝장토론 하자>고 의회 단상에서 교육감을 세차례나 욱박지르며 민원을 기어코 해결한 바 있다.


이번 사달을 지켜보며 시의회 여든ㆍ야든 아니면 집행부 담당 국ㆍ과장이 팔소매를 걷어부치고 완결을 짓는 책임자다운 결기가 보이지 않는다.

(연산 태성화학산업단지 철훼건은 생략)


넷째는 반대측도 그렇다. 지난 일년간 공사가 진척되었는데 이제와서 반대를 한다면 "짓던 공장을 원상복구하란 말인가?" 막연하게 반대 명분을 쌓기 위한 쇼를 하는 것은 아닌지? 외부세력 개입설까지 뒤숭숭하다.


나는 지금도 <경주 방폐창>을 보면 헛웃음이 나온다.

원자력발전소 종사자들 작업복. 장화. 장갑. 안전모 등 [저준위 폐기물]을 지하 500m에 묻는 것인데 그게 뭐 그리 대단하다고

ㆍ고창군이 뒤집어지고,

ㆍ태안군 안면도가 해방구되고,

ㆍ부안군수가 폭력집단에 두둘겨 맞는 등 여섯 고을을 뱅뱅돌면서 20년을 허송세월하며 온갖 패악질을 일삼더니,


정부가 유치지역에 돈을 내걸으니 경주가 92%로 1등, 군수 때려잡던 부안이 88% 2등, 여러 시군이 참여했지만 결국 경주시만 돈방석에 앉았다.


(논산에 유치했으면 출산장려금부터 대학 졸업까지 장학금 줘서 자녀를 키울 수 있을텐데~)

사족을 달자면 원자력발전소 울타리에 평생을 살아도 CT나 MRI 촬영 한방만도 못하다는데 무지몽매한 투쟁이 아닐 수 없었다.


다섯째, 반대를 위한 반대는 허무 개그에 불과할 뿐이다. 기차길옆 오막살이에서 강아지가 짓는다고 열차가 멈춰서겠는가?


폭탄제조업체 KDi의 폭발물 관련 사고통계나 폭탄에 대한 기초적인 이해도 없이 막연히 추론적인 위협만 나열하고 있다.


이제는 시위 방향을 이렇게 해주면 고맙겠다.


1) 당신들이 그렇게 안전하다면

약속한대로 기업본사 내려와서 공장 옆에 본사 지어라.

2) 공장과 마을 사이에 사원들 아파트와 기숙사 지어라.

3) 분할 신청된 3개 공장마다 전처리시설 따로 만들고, 통합오폐수시설 만들어 탑정호로 방류하는 정화수의 수질완성도를 높여라!


#반대를_위한_반대인가 #생산적인_반대인가 

#양촌면_임화리 #KDi_탄두제조공장  


전낙운  [ 육사졸업 / 육군대령  전역 ,  / 육군훈련소  면회제도부활   추진  시민위원회  위원장 /논산 2지구  도의원  /  전]대전투데이  논설위원 / 굿모닝논산 주필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논산 취암 11통 공운 주변 덮친 살인적 악취..주범 공주서 들여온 비발효 축분? 연 사흘을 두고 코를 들수 없는  살인적 악취가 엄습한  논산 공설운동장  인근 취암  11통  일원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거센 항의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그 주범은  공주지역에서  들여온  비발효  축분인 것으로  알려져  시민사회의  공분을 사고 있다.논산시의회  서승...
  2. 인생 2막 논산일반산업단지 김명환 관리소장 종덕수복[種德收福]...빙긋 논산시  성동면 에 위치한  논산일반산업단지  김명환  [金明煥] 관라소장.  논산시청  사무관으로  봉직한뒤  40년 가까운  공직생활을 끝내고    멋스런  선비의  풍류를  즐기는가 싶더니    지난해  하반기  누군가의  손에 이끌려  다시  공인 [?] 의  뜰...
  3. 논산시민가족공원에서 제102회 어린이날 기념행사 가져.. 논산시, 어린이 푸른 나래 펴는‘다함께 즐기GO~! 체험하GO~!!’개최 - 논산시민가족공원에서 제102회 어린이날 기념행사 열려-  논산시(시장 백성현)는 지난 5일 열린 제102회 어린이날 기념행사인‘다함께 즐기GO~! 체험하GO~!’에 많은 어린이와 부모들의 참여 속에 마무리됐다고 전했다. 국민체육센터, 시민가족공원, 전천후 실내...
  4. 佛紀2568年 논산 조계종 관촉사 봉축 법요식 , 혜광[慧光]주지 스님 " 온누리에 자비를 .." 불기  2568년 부처님 오신날인  5월 15일  오전 10시  국보  석조미륵보살 입상을  모신  논산 조계종  관촉사에서  부처님 오신날을  봉축하는  법요식이 거행됐다.  논산 지역의 대표적인  사찰인  관촉사의  봉축 법요식에는  백성현  논산시장  , 황명선  국회의원  ...
  5. 오늘부터 신분증 없이 병원가면 ‘진료비 폭탄’20일부터 전국 요양기관서 시행 오늘부터 신분증 없이 병원가면 ‘진료비 폭탄’20일부터 병·의원에서 건강보험 급여가 적용되는 진료를 받을 때는 신분증을 지참하거나 인증서 등을 통해 본인 확인을 해야 한다.보건복지부는 이러한 내용의 개정된 국민건강보험법이 20일부터 전국 요양기관에서 시행된다고 19일 밝혔다.서울 시내 한 대형병원에서 내원객들이 ...
  6. 계룡시, 계룡경찰서 청사 건축허가 최종 승인 계룡시, 계룡경찰서 청사 건축허가 최종 승인- 부지면적 1만 2949㎡, 연면적 6385㎡에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 경찰서 개서에 따라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정주여건 기대계룡시(시장 이응우)는 ‘계룡경찰서’ 신축을 위한 건축허가를 최종 승인했다고 밝혔다.계룡경찰서 신축 청사는 계룡시 금암동 9번지에 부지면적 1만 2949㎡, 연면적 638...
  7. 논산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5월 어버이날 맞이“꽃보다 빛나는 부모님”기념 이벤트 논산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5월 어버이날 맞이“꽃보다 빛나는 부모님”기념이벤트 1차 운영논산시청소년행복재단(이사장 백성현) 산하기관, 논산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는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지난 7일 어버이날을 맞이하여 기념이벤트 1차, ‘꽃보다 빛나는 부모님’을 운영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5월 어버이날을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