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교언영색 선의인 [巧言令色,鮮矣仁] "꾸민 낮빛 번지르한 말은 어질지 못하니 ,,
  • 편집국
  • 등록 2022-03-23 21:59:51
  • 수정 2022-03-24 23:17:05

기사수정
  • 지방선거 후보자들 눌언민행 [訥言敏行] 말은 어눌한듯 , 행동은 민첩하라는 공자의 가르침 곰씹어야



지난 3월 9일 치러진 대선에 이어 6월 1일 치러질 지방선거를 앞두고 선거에 나설 지자체장 및 시도의원 예비후보자들의 발길이 한껏 바빠진다, 온갖 장밋빛 공약들을 내건 후보자들의 말솜씨가 현란하게 펼쳐진다.


선거를 통해 내 고장 행정을 책임질 단체장이나 사도의원 후보자들이 토로하는 갖가지 정책과 공약을 머금은 말들에 서서히 유권자들의 관심도 높아지기 시작했다.


더러의 후보는 막힘없는 말 솜씨로 자신의 공약들을 홍보한다.

말 수가 적은 이들도 그에 질세라 능숙한 말부림을 흉내낸다.


그러나 시민들의 집단지성은 예리하다. 유려하고 매끄런 말 솜씨에 그져 현혹당하던 일은 옛 말이다.


시민들은 공직후보예상자들에 대한 사회적 평판을 일차적 선별기준으로 삼는다.

특히 후보자 개 개인의 삶의 이력을 예리하게 더듬는데 이제는 익숙해 있다.


대통령 선거야 강대 강 양대 정당의 진영논리에 어쩔 수 없이 편승해 한 표를 행사 했지만 거기서도 유권자들은 현란한 말솜씨를 자랑하는 후보에게보다 말은 좀 어눌하지만 도덕적으로 큰 일탈이 없었던 후보의 손을 들어줬다.


시민들은 지자체장이나 시도의원 선거에서는 더 엄혹한 가늠자를 들이댈 것이다.,대선에 비해서 어느 정당 소속인가를 살피기 보다는 사람 됨됨이를 더 중시할게 분명하다,


문득 말은 더듬는 듯 어눌하게 하고 행동은 민첩하게 하라는 스승 공자의 가르침이 떠오른다.


스승 공자는《논어(論語)》〈이인(里仁)〉편에서, “군자는, 언어에는 둔하여도 실천하는데는 민첩해야 한다[(君子欲 訥於言 而敏行(군자욕 눌어언 이민행)].”라고 가르치고 있다,


말은 한번 내뱉으면 주워 담을 수 없으니 더듬는 듯 행여 실수가 없도록 신중을 기해야 한다는 뜻으로 교언영색 선의인 [巧言令色 鮮矣仁]“보기좋게 꾸민 가식적인 사람은 어질지 않다 는 뜻과도 맥이 통한다


, 이 말은 논어의 여러 곳에서 언급하고 있다. 공자는 자신의 수제자(首弟子)로 칭송하던 안회(顔回)를 《논어》〈위정(爲政)〉편에서 “내가 안회와 종일토록 이야기를 하여도 어기지 않음이 못난이 같다[吾與回言終日 不違如愚(오여회언종일 불위여우)].”고 하여 겉보기는 그러하지만, 마음속으로는 내가 한 말을 충분히 터득하고 있을 터이다 하고 평가한 말의 한 구절이다.


말만 번지르르하고 행동이 이에 따르지 못하는 그런 사람들에 대한 경고로 보아야 할 것이다.


지방선거에 출마 하려는 이들이 한번 곰씹어 볼 대목이지 싶다.


굿모닝논산 대표 김용훈


김대중 전 대통령 잠저시 수행비서 / 반독재민주화운동으로 투옥 [대통령긴급조치 9호 / 정부로부터 민주화운동관련자 인증서 수교 ] 새정치국민회의 충남도사무처장 / 새천년민주당 충남도사무처장 / 제2대 시의원 / 민주당 중앙당 미디어특위 부위원장 /2001년 논산시장 재선거 한나라당 공천 입후보 / 이회창 대통령후보 충남선대위 유세위원장 / 충남인터넷신문협회 회장 /논산시기자협회장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국민의힘 최호상 전 당협위원장 22대 총선 예비후보 사퇴 " 先黨後私" 명분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총선의  " 다크호스"로 주목을 받던  최호상[66]  국민의힘 "논,계.금 지역구  전 당협위원장이  지난 2월 8일  예비후보를 사퇴한 것으로  알려졌다. 논산시  중심 도심지역인  반월동  출신으로  몸을 일으켜  벤쳐기업 대표로  충청남도 기업인협회장직...
  2. 국민의힘 김장수 &박성규 ,피말리는 공천戰..막상 막하 ,예측불허 혼전[混戰] 관측 집권당인  국민의힘이 오는  4월 10일 실시하는  22대 총선 논,계,금  지역구에 내보낼  공천자 결정을 위한  김장수 ,박성규  두 예비후보간  여론조사 경선을  2월 28일  29일  이틀동안[오전 10시부터 -22시]  실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국민의힘  공관위가  배포한    여론조사 경...
  3. 국힘 22대 총선 논,계,금 후보 김장수 & 박성규 경선으로 압축 국민의힘  공관위가  22대 총선  논산,계룡,금산 지역구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이인제 .박우석  박찬주  박우석  등  아홉명의  예비후보 중  4성장군 출신의  박성규[72]  예비후보와  대통령비서실 선임 행정관을 역임한  김장수[57]  예비후보 두사람의  경선  지역으로 공식 발...
  4. 한전 논산지사 신 사옥 지으면서 출입구 인도 파훼.[破毁] "턱"높여 장애우 노약자 불편 공기업인  한국전력  논산시지사가  논산시 취암동에  새 사옥을  건립,  지난해  말  입주했다.  한전 논산시지사는  사옥으로  들어가는 출입로를  조성을 위해  도로변의  인도를  파훼 하면서  전동차 및  유모차를  이용하는  사회적  약자들의  편리를 ...
  5. 기자에게 설 선물 돌린 예비후보 , 선관위 사실관계 파악 중 ...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총선 출마를 위해  논산시 선관위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한 국민의힘  소속 예비후보측이  해당지역  복수의 기자들에게  과일[배] 박스를  선물 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선관위가  사실관계  확인에  나선것으로 알려져  파문이  인다. 선...
  6. 청정 양촌 임화리 " 코리아 디펜스 인더스트리 "는 화약공장 ? 주민들 반발 강도 쎄진다. 허위와 불법, 졸속과 기만으로 가득찬 환경영향평가서(초안)에 기초한 설명회를 단호히 거부한다!논산시가 2월  22일 오후 2시 논산시 양촌면사무소  2층회의실에서  양촌면 임화리  일원에 조성하는  [주]코리아 디펜스 인더스트리  관련 주민공람 및  설명회 개최  자체를  원천무효라며  저지하려는 ...
  7. 국힘 ' 컷 오프" 예비후보들 21일 국회 소통관서 기자회견 ,중앙당에 재심 요구 할듯 집권당인  국민의힘  공관위가 22대  총선  공천과  관련  논산,계룡 ,금산 지역구를    박성규  예비역 대장과  김장수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두사람의  경선  지역구로  발표함에  따라  컷오프당한  박우석  전 당협위원장  등  예비후보들이  21일&nb...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