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누군가의 도란도란한 삶의 이야기 배었을 빈집 ,,, 폐가되고 흉가 된다.
  • 편집국
  • 등록 2024-03-03 11:27:52
  • 수정 2024-03-04 11:42:27

기사수정
  • 농촌 들녂을 깨끗한 옛의 모습으로 되들리는 일에 팔 걷고 나설 똑똑한 시정[市政]은 요원한가를 묻는다,

누군가  오순도순한  삶의  이야기   배었을  어느 농촌마을의  빈집  모습에서  아릿한   정이  느껴진다. 하염없이  떠나는  이농대열에  밀려  홀로 남겨진채  빈 마음으로 풍우를  맞고  소멸을 기다리는  우리 옛마을 ,


 빈집  10년이 흐르면  폐가 소리듣는다.  20년  접어들면   흉가소리에   발길조차   저만치  멀어진다.논산시 연산면  덕바위  마을 길  한켠의  빈집에  오래머문  시선이  끝내  서럽다.  


논산시에서는   15개 읍면동의  빈집  현황을  얼마나  정확히 파악하고  있을까? 올해도  100채 이상 빈집 정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는데  이직은  읍면동을 통해  빈집을 소유한 이들이    철거 신청을  하는  시민에  한해   철거비용을 지원  한다는 것이고 보면   너무 느슨 하다는 생각을  지울 수 없다.


논산시가  시 전역에 대한   정확한  빈집  현황을 파악하고   폐가나 흉가소리 듣는   빈집들에 대해서는  토지나 가옥  소유주와  적극 적인  협의를 통해   전면 철거  청비하고  쓸모 있는  빈집들에 대해서는  리모델링을 통한   재활용  방안을   도출해 내는   노력이  필요해 보인다,  아름다운 논산    농촌 들녂을   깨끗한  옛의   모습으로  되들리는 일에  팔 걷고  나설   똑똑한  시정은  요원한가를 묻는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기자수첩 ]황명선 후보 논산시장 직임 5개여월 내팽개친 무책임 시민들께 사죄부터가 순서다. 22대 국회의원  선거일이 코앞이다.  내일모레면  사전투표일 .  일주일 후 10일이면  본 투표일이다.  선거에 출마한  후보자  세명  모두 자기가  적임자라며  지지를 호소한다,  나름의  국가  경영방략을 제시하고  근사한  지역별  발전 전략과  미래 청사진을  내...
  2. 윤석열 대통령 本鄕 논산시 노성면 종학당[宗學堂] 방문 파평 윤씨 종학당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충남 논산시 노성면 소재 파평 윤씨 가문 유생들의 후학 양성 시설인 종학당을 방문해 주민들과 인사하고 있다.이날  윤대통령의  금의환향 여정에는 이상민  행안부장관 김태흠 충남도지사  등이 동행 했고  윤대통령과  같...
  3. 논산 딸기축제 대한민국 대표축제 예감, 힘모은 시민 모두에 감사를,, 축제의 혼잡도를 생각하면 100만은 다녀간줄 알았는데 45만이란다. 100만이란 숫자가 엄청나다는 것을 새삼 느끼며, 딸기를 매개체로 논산의 브랜드 가치와 축제로서 흥행이 대성공이었다고 평가한다.축제 관계자와 자원봉사자 여러분! 수고 많으셨고, 손님을 맞는 주인으로서 불편을 감내한 시민들이 무던히 애를 쓰고 고생하셨다고 본다.물...
  4. 국민적 인기 한동훈 .기호 2번 박성규 당선 견인할까? 논산 방문길 수천인파 몰려 제22대 총선이  사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논산,계룡,금산  지역구  선거가  안갯속이라는  평판이  주조를 이룬다.  기호 1번 황명선  후보와  기호 2번  박성규 후보간    백중세라는  관전평이  있는가하면  가호  7번  이창원  후보의  민민치 않은  뚝심...
  5. 22대 총선 이틀 앞 "판세 뒤집혔다" 기호 2번 박성규 후보 측 기염 제22대 총선이 이틀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기호  2번 국민의힘  박성규 후보  캠프는 논산장날인  4월  8일  오후 2시  논산  화지시장  입구에서  거리유세를 갖고 막판  세몰이에  나섰다. 전날  내동공원 에서 한동훈  비대위원장의 거리유세에  수천시민이  운집 하면서&n...
  6. 지시하 논산농협동조합장 별세 [ 논산농협 조합장 당선  취임식 당시의  지시하 조합장] 지시하 논산농협 조합장이  별세 했다.  향년  68세.그를 아끼는  시민들에겐 충격 으로  다가온 비보다. 지시하  조합장은  부여군 초촌면 출신으로  논산 대건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공직에  투신 ,  논산시청 사무관  재임 중...
  7. 황명선 당선자 “위대한 논산계룡금산의 지역발전과 더 행복한 미래” 다짐 “위대한 논산계룡금산의 지역발전과 더 행복한 미래” 위해 주민 여러분들과 손잡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당선 소감 밝혀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논산계룡금산의 더불어민주당 황명선 후보가 당선되었다. 황명선 당선인은 주민 여러분의 선택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이번 총선은 경제를 파탄내고, 민생을 외면한 윤석열 정권을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