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죽음의 공포 , 연무 아스콘 공장.,연산 페기물 발전시설 저지 범시민 대책위 " 꿈틀 "
  • 편집국
  • 등록 2019-08-11 21:14:51
  • 수정 2019-08-11 21:18:52

기사수정
  • 주민들 도, 시관계자 현장 실사한번 하지 않고 발암물질 배출 공장 허가에 분노,


연무읍 안심 5리의 아스콘공장 , 연산어은 2리의 폐기물 발전시설 허가에 대한 해당지역 주민들의 반발강도가 한층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연무 안심리 , 연산면 어은리 주민들을 중심으로 한 범시민 대책위 구성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논산시의 대표적인 청정농촌마을로 알려진 연산면 어은2리 주민들은 지난 8월 7일 연산면사무소에서 가진 충남도의 폐기물 발전시설 허가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가진 후 8월 10일 연산어은 2리 마을회관에서 긴급 모임을 갖고 문제의 발전시설이 가동될 경우 폐타이어 폐플라스틱 폐비닐 등을 수집 이를 소각해 벙커씨유 보다 더 질이 낮은 저질유를 생산하고 그를 이용해 다시 발전시설을 가동 , 전기를 생성하는 과정에서 인체에 치명적인 1급 발암물질 다이옥신 벤조피렌 등이 발생 인근, 지역주민들의 건강을 크게 위협하고 지역 농업을 붕괴시키는 등으로 사실 상 농촌 마을을 와해 시킨다는데 의견을 모으고 충남도의 발전시설 허가 취소를 위한 범시민 대책위 구성을 논의 했다,




김보현 마을이장 이요섭 씨 등 비상대책위 핵심 관계자들은 이날 충남도가 문제읙 오장을 허가하는 과정에서 논산시의 애매모호한 입장이 담긴 문건의 내용에 유의한다면서 충남도담당부서나 논산시 주무부서 공무원은 물론 시장 도의원 시의원 단 한사람도 현장을 방문하거나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과정이 거두절미된 그 배경에 의혹의 시선을 보내고 있다,


수년전 도의원 재임 당시 충남도가 연산면 장전리 일원에 조성하려던 태화산단 저지 투쟁의 선봉에서서서 반대 논리를 개발하는 등 주민들과 합해서 그를 저지하는데 크게 기여한 것으로 알려진 전낙운 전 도의원은 만일 문제의 페기물 발전시설이 들어설 경우 그로인한 폐햬는 연산면에 국한 하지 않고 1급 발암물질인 벤조피렌 다이옥신 등이 함유된 죽음의 연기가 상월면 노성면 부적면 등 논산시의 청정 농촌지역 하늘을 뒤덮을 것이라고 주장 했다,


이날 취재차 마을회관에 들려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한 굿모닝논산 김용훈 대표는충남도가 허가한 연산면 어은리의 폐기물 발전시설이나 논산시가 허가한 연무읍 안심 5리 두 개의 아스콘 공장의 공통점은 충남도나 논산시가 사전에 주민설명회나 공청회 등을 거치지 않고 현장 상황을 살펴보지도 않은채 결정한 탁상행정과 말실 행정에 있다며 결국 이 모든 책임은 논산시장에게 있는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그는 또 논산시가  맘시지탄으로극악한 환경 피해를 유발할 것이 분명한 두지역의 아스콘 공장 및 폐기물 발전시설을 철회하지 않고 만에 하나 들어서 정상가동될 경우 그것은 현 시장이 논산시민을 죽음의 공포로 몰아넣은 영세불망의 실정비[失政碑]로 기역될 것이 분명하다고 주장 했다,


한편 연무읍 안심 5리에 논산시가 허가한 두곳의 아스콘 공장 저지 투쟁위 정근호 위원장 소만영 이장 등은 지난 7일 연산면사무소 2층에서 가진 충남도의 어은 2리 폐기물발전시설에 대한 설명회에 참석한 이후 연무와 연산 두곳의 극악한 환경오염 물질 배출시설을 저지하는 범시민 대책위 구성에 동참한다는 입장을 밝힌바 있다,


한편 연산면 어은리 폐기물발전시설 저지를 위한 범시민 대책위 주비위원회는 우선 문제의 공장 진입로에 대한 폐쇄와 동시에 논산시장에게 면담을 요청 하는 한편 연무와 연산 두곳의 아스,콘 공장 페기물발전 시설이 정상 기동될 경우 예상 되는 논산시 전지역에 미치는 피해상황 추정치 등을 작성 문건화 해서 시민들의 동참을 촉구하는 한편 대오가 정비 되는데로 1차 집회를 가질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논산시 7월 1일자 2024년 하반기 정기인사 – 전보 등) 논산시 인사발령 (2024년 하반기 정기인사 – 전보 등) 7月 1日자◇전보(4급)△농산경제국장 김영민(승진) △건설미래국장 김봉순(승진) △보건소장 김배현(승진) ◇전보(5급)△ 홍보협력실장 김병호 △자치행정과장 김영기 △안전총괄과장 김무중 △100세행복과장 성은미 △회계과장 엄해경 △민원과장 성경옥(승진) △농촌활력과장 허영...
  2. 논산시의회 서원 의장, 제9대 후반기 원구성 선거 결과에 강력 유감 표명,,김종욱 , 조용훈 , 민병춘 출당 요구 논산시의회 서원 의장, 제9대 후반기 원구성 선거 결과에 강력 유감 표명  논산시의회 서원 의장은 28일 제256회 제1차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진행된 제9대 논산시의회 후반기 의장 및 부의장, 상임위원회 위원장 선거 결과에 대해 강력한 유감을 표명했다.  서원 의장 및 서승필 의원, 조배식 의원, 윤금숙 의원은 “제9대 논산시의...
  3. '홈리스 월드컵 챌린지' 손흥민 "희망의 패스를 '홈리스 월드컵 챌린지' 손흥민 "희망의 패스를 (서울=연합뉴스) 축구 국가대표팀 '캡틴' 손흥민(토트넘)이 홈리스 월드컵을 알리는 '패스포홈'(Pass for Home) 챌린지 주자로 나섰다. 서울 2024 홈리스 월드컵 조직위원회는 오는 9월 열리는 홈리스 월드컵에 앞서 대회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한 패스포홈 챌린지를 시작한다고 28일 ...
  4. 백성현 논산시장취임 2주년.., “불가능은 없다는 것을 증명한 2년의 시간” 논산의 저력 확인하고, 자부심 드높인 백성현 논산시장의 뚝심백성현 논산시장, “불가능은 없다는 것을 증명한 2년의 시간”과감한 혁신정책과 대규모 투자유치, 논산의 새로운 비전을 열다논산을 살리는 변화와 발전의 씨앗 고루 퍼쳐...압도적 미래가치 창출 --대한민국 대표 국방군수산업도시, 기업하기 좋은도시, 살맛나는 농촌...
  5. 대검 "검사 4명, 탄핵 사유 없어"…5쪽 분량 자료로 반박 대검 "검사 4명, 탄핵 사유 없어"…5쪽 분량 자료로 반박"수사 적법성 이미 확인…터무니없는 허위"(서울=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검사 4명에 대한 탄핵 소추안을 제출한 것을 두고 검찰 내부 반발이 거세지는 가운데 대검찰청이 각 검사의 탄핵 이유를 조목조목 반박했다.대검찰청은 3일 '탄핵소추 사유의 부존재 ..
  6. 논산시 부적면민 화합체육대회 성황리 개최 ,5년만의 화합 한마당 "북적 " 논산시 부적면민 화합 체육대회가  7월 6일    부적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코로나  19확산 방지 등을  이유로  5년만에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부적면민  1천여명이  자리를  함께해    대성황을  이뤘다. 부적면 체육회[회장 김봉수]가  주최한&...
  7. 김태흠 충남도지사 계룡시 방문, 시민 목소리 경청 김태흠 충남도지사 계룡시 방문, 시민 목소리 경청- 충남도-계룡시 간 상생협력 방안 모색, 지역 현안 및 건의사항 청취 -계룡시(시장 이응우)는 4일 김태흠 충남도지사가 계룡시를 방문해 시민과 대화를 나누고 건의사항 등을 경청했다고 밝혔다.시에 따르면 이번 김태흠 지사의 계룡시 방문은 민선8기 3년차 방문 일정으로 도정비전과 운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